본문 바로가기 상세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ANGUAGE EN 中 日
홈페이지 첫화면으로 계룡시의회 폰트 크기 증가 초기화 폰트 크기 감소

제 목양승조 충남도지사와 계룡시민이 그리는 충남의 미래

내용보기
민선7기 2년차를 맞은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7일 계룡시를 방문해 ‘대한민국 국방도시의 메카 계룡, 인구 7만 자족도시 건설’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번 양 지사의 방문은 민선7기 1년차 도정운영 결과 및 방향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전해 듣고, 충남도와 시‧군간 상생협력 방안과 미래 발전전략 및 과제 발굴을 위해 마련됐다.

양 지사는 이날 계룡시 보훈회관, 대한노인회계룡시지회 등 주요기관 방문을 시작으로 ▴계룡시민과의 공감토크 ▴정책협약 등의 일정을 진행했다.

계룡시 보훈회관을 방문한 자리에서 양 지사는 나라를 위해 헌신한 애국지사와 유공자분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보훈가족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대한노인회 계룡시지회와 노인복지관을 잇따라 방문해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을 기원하는 따뜻한 인사를 전하고, 다양한 경로 프로그램 지원과 독거, 취약계층 노인 등을 위한 실효성 있는 복지 방안을 함께 고민하며 노인이 행복하고 존경받는 더 좋은 충남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전 10시 계룡문화예술의전당 다목적홀에서 진행된 ‘공감토크 도민과의 대화’는 150여명의 시민이 함께한 가운데, 인구 7만 자족도시 건설을 위해 선정한 4개 주요과제에 대해 전문가 및 시민 패널이 참여하는 패널토의로 진행됐다.

양승조 도지사, 최홍묵 계룡시장과 패널들은 ▲향적산 종합개발방안 ▲두계천 도심하천 개발계획 ▲상생협력을 통한 지역경제활성화 ▲주민자치 발전전략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토의에 참석한 객석의 시민들도 하대실지구에 기업 및 교육연수원 유치 지원, 청소년수련관 건립 도비지원, 광역철도망 개통에 따른 역세권 개발 등 지역의 성장 및 지속발전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들을 쏟아냈다.

양 지사와 최 시장은 시민들과 대화에서 나온 충남도와 계룡시의 발전을 위한 시민들의 애정 어린 충고와 소중한 의견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방문행사의 마지막 일정으로는 충청남도와 계룡시가 ‘대한민국 국방의 메카 계룡, 인구7만 자족도시 건설’을 목표로 하는 정책협약을 체결하고 ▴2020년 군문화엑스포 성공개최 ▲병영체험관 건립 ▲군 관련 기관 및 중앙 공공기관 유치 협조 ▲엑스포 개최 후 지속발전 및 지원에 대해 충남도와 연계 협력하며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최홍묵 시장은 “충남도와 정책협약을 통해 내년도 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더욱 확신하게 됐다”며 “엑스포 개최 이후에도 계룡의 새로운 신성장 동력을 찾고 충남도와 상생협력을 통해 지역경제활성화 등 지속발전가능한 국방도시로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
출처표시 계룡시청이(가) 창작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계룡시민이 그리는 충남의 미래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
담당부서 : 문화체육과 > 공보팀 > 문소영
연락처 : 042-840-2412
최종수정일 : 2019-06-13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SNS 스크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