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세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ANGUAGE EN 中 日
홈페이지 첫화면으로 계룡시의회 폰트 크기 증가 초기화 폰트 크기 감소

제 목계룡시, 저출산‧고령화 극복 위해 민·관 손 맞잡아

내용보기
계룡시, 저출산‧고령화 극복 위해 민·관 손 맞잡아
- 10개 기관·단체와 저출산 극복 및 일‧가정 양립 공동실천 협약식 가져 -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11일 ‘제7회 인구의 날’을 맞아 시청 상황실에서 관내 10개 기관‧단체와 함께 ‘저출산 극복 및 일‧가정 양립 공동실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식은 최근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저출산 문제 극복과 나아가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기반의 조성으로 출산친화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데 함께 노력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시와 관내 10개 기관‧단체‧기업체는 저출산극복 제도정착과 인식개선 및 사회분위기 조성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발굴·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계룡금암동우체국, 국민건강보험공단 계룡출장소, NH농협 계룡시지부, 주식회사 엘빈즈에프디 등의 4개 기관‧기업체는 일‧가정 양립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정시 출퇴근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 ▲근로시간 단축 ▲자녀돌봄 휴가 등을 실시해 나가기로 했다.

또 계룡시 여성단체 협의회, 새마을운동 계룡시지회, (사)한자녀더갖기운동연합 계룡시지부 등 3개 사회단체는 ‘결혼‧출산 친화적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한 인식개선 캠페인’ 등을 실시해 나가고,

이와 함께 신도안오리(금암동), 미르레스토랑(엄사면), 비스트로트 씨에르보(엄사면) 등 관내 3개 음식점은 어린이 동반시 어린이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해나가기로 했다.

시는 이를 통해 민·관이 협력하여 출산·양육하기 좋은 환경 및 일과 삶이 균형을 이루는 사회적 분위기를 함께 조성해 저출산 극복의 토대를 함께 만들면서 지역사회 공동체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고 시민들의 동참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최홍묵 시장은 “최근 저출산으로 인한 인구불균형으로 지역경제 위축 등 위기감이 발생되는 만큼 국가와 지자체는 물론 사회전반의 관심과 분위기 확산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계룡시는 사회 전반의 참여와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참여 기관‧단체‧기업체를 확대해 나가고, 3군본부가 위치해 있는 젊은 도시로서의 특색 있는 저출산 극복 시책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
출처표시 계룡시청이(가) 창작한 계룡시, 저출산‧고령화 극복 위해 민·관 손 맞잡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관리
담당부서 : 문화체육과 > 공보팀 > 박선우
연락처 : 042-840-2413
최종수정일 : 2018-09-20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SNS 스크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