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세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ANGUAGE EN 中 日
홈페이지 첫화면으로 계룡시의회 폰트 크기 증가 초기화 폰트 크기 감소

제 목계룡시, 금산군 수해복구 두 팔 걷고 나서

내용보기
지난 7월 말부터 시작된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금산군을 돕기 위해 인근 지자체인 계룡시가 두 팔 걷고 나섰다.

계룡시는 공직자 40여명이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금산군 농가를 찾아 수해복구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최근 계속된 장마로 인해 금산군에 500mm 가까운 비가 왔을 뿐 아니라, 인근 용담댐 방류까지 더해지면서 인삼밭·주택침수, 제방유실 등 심각한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이웃 지자체간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피해주민의 일상생활 복귀에 도움들 주고자 복구지원에 나서게 됐다.

계룡시 공직자는 이날 인삼밭 지주대 및 인삼포 제거, 비닐하우스 정리 등의 작업을 했으며, 금산군에서는 음료를 제공하며 도움에 나선 계룡시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복구작업에 참여한 한 계룡시 직원은 “말로만 듣던 수해현장에 직접 와보니 피해상황이 매우 심각하다”며 “피해주민께 작은 도움이라도 될 수 있도록 복구작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
출처표시 계룡시청이(가) 창작한 계룡시, 금산군 수해복구 두 팔 걷고 나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SNS 스크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