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세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ANGUAGE EN 中 日
홈페이지 첫화면으로 계룡시의회 폰트 크기 증가 초기화 폰트 크기 감소

가스의 종류 및 안전대책

아이콘을 클릭하시면 재난방지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가스안전점검

가스는 공해가 없고 사용이 편리한 연료이기 때문에 그 사용량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그러나 자칫 부주의로 사고가 나면 실로 엄청난 인명피해와 재산손실을 가져올 수 있다. 가스를 사용하기 전에 그 특성과 사용법을 익혀 가스사고를 미연에 방지합시다.

연료가스는 이러한 종류가 있습니다.

액화 석유 가스 (LPG)

액화석유가스는 우리가 주로 가스통으로 공급받는 가스이다.

프로판과 부탄이 주성분으로서 가정용으로 많이 쓰이며 공기보다 약1.5∼2배 가량 무겁기 때문에 가스가 새면 바닥으로 퍼진다.

액화 천연 가스(LNG)

액화천연가스로 주로 배관으로 공급된다. 메탄이 주성분으로서 공기보다 0.65배 가벼워 가스가 새면 천정쪽으로 올라간다.

LPG:공기보다 1.5~2배 무겁다,LNG : 공기보다 0.65배 가볍다

계절별 유의사항

봄철
  • 배관 및 호스 등의 연결 부분에서 가스가 새지 않도록 하고, 이사할 경우 가스시설의 철거나 설치는 반드시 전문 시공자에게 의뢰하고 차단조치를 철저히 한다.
  • 해빙기에는 가스배관 및 호스 등이 이완되어 연결부분에서 간혹 가스가 새어나와 대형사고가 발생하므로 주의· 점검한다.
여름철

장마철에는 가스시설이 물에 잠기지 않도록 하고 LP가스용기는 직사광선을 받지 않도록 한다.

LPG
겨울철
  • 장기간 집을 비울 때는 중간밸브는 물론 용기밸브 (도시가스인 경우 메인밸브)까지 잠그도록 한다.
  • 휴대용 가스렌지는 안전하게 사용하고 빈용기(캔)을 함부로 버려서는 안된다.
  • 가스보일러 사용시에는 충분한 환기가 필요하며 LP가스 용기·배관· 조정기 등 동파방지에 유의한다.

가스사용시의 안전수칙

사용전 > 환기

가스불을 켜기 전 가스냄새가 나지 않는지 살펴보고 창문을 열어 가스연소시 필요한 공기가 실내에 충분히 들어오도록 한다.

창문열기
사용중 점화 확인
  • 점화를 할 때는 확실히 불이 붙었는지 확인한다.
  • 불이 붙지 않는 채 콕크를 열어두면 가스가 새어 위험하다.
공기방울로 누설점검
사용후 점검
  • 점화콕크와 중간 밸브를 잠근다.
  • 장시간 집을 비워둘 때는 용기밸브(LP)나 메인 밸브 (도시가스)까지 잠궈야 한다.
밸브잠그기
평상시 누설점검
  • 코크와 호스, 호스와연소기 등의 이음새 부분과 호스에서 가스가 새지 않는지 비눗물이나 점검액등으로 수시로 점검한다.
  • 가스연소기는 항상 깨끗이 청소하여 불구멍이 막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 가스누출시 신고는 인근소방서(119), 시·군 재난상황실, 한국가스 안전공사등으로 연락한다.

가스사용시의 응급조치

사용전 환기
  • 가스가 새는 것이 발견되면 즉시 콕크와 중간밸브, 용기밸브 (도시가스 메인밸브)를 잠근다.
  • 실내의 가스가 나가도록 집안의 창문과 출입문을 열어 환기를 시킨 후 부채나 방석 등을 사용해 밖으로 쓸어낸다.
  • 주변의 불씨를 멀리하고 전기기구는 절대 켜거나 끄지 않도록 한다.
  • (스파크가 발생하여 폭발의 원인이 됨)
  • 필요시 가스를 판매 공급한 업소에 연락하여 점검(도시가스사)을 받은 후 사용한다.

가스사용시의 주의사항

  • 창문 열기 가스불을 켜기전에 가스가 새는 지와 냄새 유무등을 확인하고 창문을 열어 실내를 환기시킨다.
  • 불 붙었는지 확인 불을 켜는 순간 불이 붙었는지 확인한다.
  • 불이 꺼지지 않는지 점검 조리시에는 국물이 넘쳐 불이 꺼지지 않는지 지켜본다.
자료관리
담당부서 : 안전총괄과 > 민방위팀 > 정진규
연락처 : 042-840-2262
최종수정일 : 2017-09-04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SNS 스크랩

top